너에게 묻는다

분류없음 2012/07/09 17:27


연탄재 함부로 발로 차지 마라.

너는

누구에게 한 번이라도 뜨거운 사람이었느냐.





' 삶이란 나 아닌 누군가에게 기꺼이 연탄 한장 되는 것 '




힘들거나 기쁠 때 항상 생각하자
Trackback 1 : Comment 0

Trackback Address :: http://reboot.co.kr/trackback/490

  1. Tracked from clique aqui 2018/08/23 12:49 DELETE

    Subject: clique aqui

    평소에 알고 있던 악마가 낫다 ::

Write a comment

◀ PREV : [1] : ... [4] : [5] : [6] : [7] : [8] : [9] : [10] : [11] : [12] : ... [411] : NEXT ▶